중부매일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종합
멍석 김문태 동심화(童心畵)시/ 마당 안병호 · 그림/ 멍석 김문태



용기 / 마당 안병호

어둠이 길을 가려도

두렵지 않아

사람들이 안된다고 말해도

괜찮아

험난하고 외로워도

내가 가야 하는 길은

용기가 필요해

남이 가지 않는 길이니까

중부매일  jb@jbnews.com

<저작권자 © 중부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멍석#김문태#동심화#중부매일

중부매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