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년 장수 이장 '다시 마을 이끈다'
18년 장수 이장 '다시 마을 이끈다'
  • 이보환 기자
  • 승인 2017.12.17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양군 단양읍 상진4리 김현식 씨 이장으로 추대

[중부매일 이보환 기자] 단양군 단양읍 상진4리는 지난 16일 대동회를 열고 18년째 마을을 이끌고 있는 김현식(왼쪽)씨를 임기 2년의 이장으로 다시 추대했다.

또 18년 동안 궂은 일을 도맡아온 조만수(오른쪽)씨의 뒤를 이어 백유식(가운데)씨를 새로운 새마을지도자로 선출하고 마을의 화합을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