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퇴직공무원 류병도씨의 '행복한 재능기부'
공주시 퇴직공무원 류병도씨의 '행복한 재능기부'
  • 이병인 기자
  • 승인 2018.01.11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후배공무원들에게 102회 걸쳐 친절교육·청렴교육 무료 강의
공주시 공무원들을 상대로 친절한 행정서비스, 행복한 재능기부를 해오는 퇴직공무원이 있어 지역사회에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 공주시 제공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공주시 공무원들을 상대로 친절한 행정서비스, 행복한 재능기부를 해오는 퇴직공무원이 있어 지역사회에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그 주인공은 공주시청에서 33년여간 공직생활을 하다가 지난 2014년 8월에 지방행정사무관으로 명예퇴직한 류병도씨 이다.

류씨는 재직시에 민원인을 자신의 친 혈육을 대하듯 따뜻하고 정성을 다하는 친절행정서비스를 제공하였으며 다른 부서의 민원일 경우에는 직접 해당 부서까지 동행안내를 하므로서 민원인이 조금도 불편하지 않도록 해드렸으며 그밖에도 많은 친절 실천과 민원시책 창안, 그리고 어려운가정을 돕는 선행을 실천 하여 2003년11월에 TJB대전방송이 주최하는 제1회 참된 공무원상(충남공무원 친절봉사대상)을 수상하였고 그 이듬해인 2004년12월에 행자부와 SBS가 공동주관한 제8회 민원봉사대상(전국공무원 친절봉사대상)을 수상한바 있는 등 그야말로 국가공인 친절공무원이다.

류씨는 “제가 현직에 있을때 받았던 많은 혜택들을 시민들께 환원한다는 생각으로 후배공무원들이 지금 현재도 친절한 행정서비스를 실천하고는 있지만 좀더 친절하게 해 드렸으면 하는 바램에서 미력하나마 행정경험담을 바탕으로 한 사례중심의 친절 및 청렴교육 강의를 실천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류씨는 지난 2016년에도 55회의 공무원 친절교육 무료강의를 실시한바 있으며 현재는 바르게살기 운동공주시협의회 사무국장으로 활동하면서 나라사랑 태극기달기운동, 각종 질서지키기, 환경.자연사랑 운동과 <백제의 미소 웃는 공주> 범 시민 친절운동 전개 등 각종 국민정신운동을 활발히 추진하여 최우수 봉사 단체상을 수상하는 등 지역사회를 위한 봉사활동에도 열정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