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도시 충주' 한단계 업그레이드
'문화예술도시 충주' 한단계 업그레이드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8.01.12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중원문화재단, 2018년 사업계획 밝혀
지난해 중원문화재단이 주최한 중원문화퍼레이드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지역 문화사업을 선도하고 있는 (재)충주중원문화재단이 2018년 재단 사업계획을 밝혔다.

재단은 올해를 문화예술도시 충주를 한단계 업그레이드하는 해로 삼고 독창적인 문화예술사업과 미래형 문화생태계 구축, 함께하는 생활문화 조성 등의 목표를 실현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신규사업으로 충주시민의 문화복지 증진을 위해 충주만의 문화·역사자원을 활용해 권태응 시인 탄생 100주년 기념사업과 문화예술기록물 제작사업, 지역민 주도 생활문화형성 지원사업으로 '꿈의 오케스트라 충주'사업을 진행한다.

계속사업으로는 청년·원로예술가 발굴과 생활문화동아리 지원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충주시 문화예술지원사업을 추진하고 문화재 야행 공모 등 국가공모사업도 적극 유치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문화예술단체와 개인 창작활동 지원, 각종 문화행사 개최, 2만 인 충주 예술가족 만들기운동 등을 진행하고 충주생활문화센터와 충주 관아골동화관 등 각종 문화시설 운영을 통해 충주의 문화예술 역량을 더욱 발전시켜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