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알프스' 누적 방문객 20만명 돌파
'충북알프스' 누적 방문객 20만명 돌파
  • 송창희 기자
  • 승인 2018.01.23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자연휴양림 6만 여명 방문...경관·편의시설 등 힐링명소 인기
보은군에 위치한 충북알프스 자연휴양림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보은 충북알프스 자연휴양림을 찾는 방문객이 꾸준히 증가하면서 지난해 처음으로 6만명을 돌파, 누적 방문객이 20만명을 기록했다.

23일 보은군에 따르면, 충북알프스 휴양림 연간 방문객 ▶2010년 1천935명 ▶2011년 1만4천57명 ▶2012년 2만1천611명 ▶2013년 2만2천732명 ▶2014년 3만1천61명 ▶2015년 4만6천821명 ▶2016년 5만3천697명이 방문했으며 지난해는 6만3천947명으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이는 2010년 개장 첫해 방문객 1천935명에 비해 30배 넘게 증가한 수치다.

이 같은 결과는 휴양림이 울창한 산림에서 자연을 벗삼아 남녀노소 누구나 편하게 쉴 수 있으며 봄에는 각종 야생화가 만개하고, 여름에는 시원한 녹음과 깨끗한 물놀이장, 가을에는 붉게 물든 단풍의 정취를 흠뻑 느낄 수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특히 숲 해설과 나무공작 체험 프로그램 등이 가족단위 방문객의 큰 인기를 끌었다.

충북알프스 휴양림은 세미나실과 식당을 갖춘 숲속 수련관 1동, 테라스 하우스 3실, 시나래마을 5실, 알프스빌리지 5실, 숲속의 작은집 4실, 숲속의 집 4실, 산림휴양관 13실 등 1일 최대 287명을 수용할 수 있는 34개의 객실과 물놀이장, 어린이놀이터, 풍차정원 등의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다.

충북알프스 휴양림 이용은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이 가능하며, 기타 문의는 자연휴양림 관리사무소(043-543-1472, 1479)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