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설 명절 연휴 응급진료대책 추진
예산군, 설 명절 연휴 응급진료대책 추진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8.02.12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직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약국 지정해 진료체계 가동
예산군 청사 전경 / 중부매일 DB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예산군보건소는 설 명절 연휴기간인 2월 15~18일까지 4일 동안 응급 및 일반 환자들의 진료기관 이용편의를 위해 당직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약국을 지정해 응급진료대책을 마련해 추진한다.

이번 비상진료대책에 따라 연휴기간 24시간 응급실을 운영하는 예산명지병원과 예산종합병원을 비롯해 병·의원 12개소와 보건기관 26개소, 휴일지킴이약국 23개소 등 총 63개소가 응급진료를 실시한다.

특히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해 예산명지병원과 예산종합병원은 연휴기간 동안 24시간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해 응급진료에 임한다.

또한 보건소는 응급의료기관이 아닌 일반 병·의원에 대해서도 당직 의료기관을 지정했으며 24시간 운영하는 41개소 편의점에서 안전상비의약품을 판매토록 해 주민들의 진료공백과 의약품을 구입하는데 불편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아울러 연휴기간 진료가 가능한 의료기관과 약국에 대한 신속한 안내를 위해 비상진료대책 상황반(339-8993, 8020)을 9시부터 18시까지 운영하며 응급환자에 대비한 진료를 실시한다.말군은 당직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약국 현황을 군과 보건소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예산경찰서와 예산소방서(119구조대) 등 관련기관에 안내하는 한편 주민 홍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연휴기간 중 응급환자가 발생한 경우 보건복지콜센터(129), 120 충남콜센터, 응급의료지원센터(www.e-gen.or.kr) 및 119 구급상황관리센터를 이용하면 당직의료기관 및 당번 약국을 안내 받을 수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연휴기간 진료하는 당직의료기관과 당번약국을 주민들에게 홍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응급상황을 대비해 가정에서는 집과 가까운 휴일지킴이약국이나 의료기관을 사전에 알아 두어 건강하고 행복한 명절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