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자기 프라우나, 'AWARDS OF EXCELLENCE 2018' 수상
한국도자기 프라우나, 'AWARDS OF EXCELLENCE 2018' 수상
  • 김정미 기자
  • 승인 2018.02.12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NIKKO', 독일 SIEGER(지거) 제치고 Fine Dinnerware 부문 수상
한국도자기 프라우나는 100년 전통의 일본 도자기 브랜드 'NIKKO', 독일 SIEGER(지거)를 제치고 Fine Dinnerware 부문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으며 국내 제품의 우수성을 입증했다. / 한국도자기 제공

[중부매일 김정미 기자] 한국도자기(대표 김영신)는 13일까지 열리는 Ambiente 2018 박람회에서 명품 브랜드 프라우나가 'AWARDS OF EXCELLENCE 2018'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시상식을 주최한 영국의 '테이블웨어 인터내셔널(Tableware International)'은 130년 전 영국 도자기 마을 스톡 온 트렌트(Stock-on-Trent)에서 만들어진 국제 무역 잡지로, 전세계 테이블 웨어 업체 정보를 다루고 있다.

올해 박람회에서 프라우나는 100년 전통의 일본 도자기 브랜드 'NIKKO', 독일 SIEGER(지거)를 제치고 Fine Dinnerware 부문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으며 국내 제품의 우수성을 입증해 보였다.

수상 제품은 프라우나의 '루미너스 컬렉션'으로 금빛 광채가 퍼지는 듯한 환상적인 이미지를 표현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찬란한 불빛의 느낌을 표현하기 위해 브라이트 골드, 플래티늄, 엠보싱골드, 보는 각도에 따라 변하는 펄 등 다양한 특수 전사기법을 활용했다.

한국도자기 관계자는 "권위 있는 시상식에서 세계 유수의 경쟁사들을 제치고 수상을 하게 돼 매우 영광스럽다"며 "안주하지 않고 독자적인 노하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기업으로 입지를 공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한국도자기 브랜드 프라우나는 현재 영국의 헤로즈, 미국 블루밍데일즈 백화점 등에 입점되는 등 세계 50여개국에 수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