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매일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종합
충북에 새 문학단체 '운정문학예술회' 결성
운정문학예술회가 결성돼 창립행사와 함께 운문예 시화전 및 시낭송회를 개최했다. / 운정문학예술회 제공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충북지역에 또 하나의 문학단체 '운정문학예술회'가 결성됐다.

충북 괴산군에 위치한 '달이 사는 돌담'에서 운둘운문예문학관 본부 대표인 김건휘 시인의 진행으로 지난달 28일 창립 행사와 함께 '제1회 운문예 시화전', '제1회 운문예 시 낭송회'가 개최됐다.

운정문학예술회 초대 회장인 김해진 시인은 차후 전국 시낭송 대회 개최와 운영에 대한 인사말을 전했다.

이어진 개회 선언에 이어 창립 축사에서 운정 김이철 시인은 "인성을 겸비한 문학 예술인이 함께하는 모임으로 이끌어 갈 것이며 소외된 농어촌에서 시와 시 낭송을 감상할 수 있는 시간을 많이 만들겠다"고 밝혔다.

'달이 사는 돌담'은 열린 공간으로서 문학예술인과 일반인도 사용하고 함께할 수 공간으로 이곳에는 '운둘운문예문학관', '돌담 시인학교', '운문예 기념관'과 함께 오래된 돌담과 솟대, 산화목이 전시돼 있다.


이지효 기자  jhlee@jbnews.com

<저작권자 © 중부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문학단체#운정문학예술회#중부내일

이지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