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매일
상단여백
HOME 정치 행정·자치
충북도 재해예방사업 최우수 기관 선정

[중부매일 송휘헌 기자] 충북도가 행정안전부 주관한 2017년 재해예방사업 추진실태 점검결과에서 17개 시·도중 1위인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재해예방사업 점검은 행안부가 지자체에서 추진하고 있는 자연재해위험 개선지구 정비사업, 급경사지붕괴위험 정비사업, 소하천 정비사업 등 재해예방사업의 문제점을 개선하고 우수사례를 발굴·전파하기 위해 마련됐다.

도는 지난해 재해예방 사업으로 자연재해위험개선 17지구 394억원, 급경사지붕괴위험지역 20지구 116억원, 소하천 44지구 418억원 등 재해위험성 분석과 안전관리대책 등을 수립해 지역특색과 조화된 설계와 시공을 한 것이 높게 평가됐다.

특히 도는 재해위험 해소를 위한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선제적으로 국비 예산을 확보했으며 예방사업 추진 중에도 2차 피해발생에 대비한 안전관리대책으로 사업장내 사고발생이 없었다.

조운희 도재난안전실장은 "올해에도 자연재해예방을 위해 1천81억원을 투입해 정비사업을 펼쳐 선제적 재난대응에 최선을 다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송휘헌 기자  hhsong9@jbnews.com

<저작권자 © 중부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재해예방#최우수기관#중부매일

송휘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