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대 조민기 전교수에 이어 이공대 교수도 성추행 의혹 확산
청주대 조민기 전교수에 이어 이공대 교수도 성추행 의혹 확산
  • 김금란 기자
  • 승인 2018.02.23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해 여학생, 이공대 A교수가 호텔서 성추행 주장
해당교수 "성추행 주장 사실과 달라"
학교측, 신고내용 토대로 A교수 조사중
청주대 자료사진 / 중부매일 DB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청주대학교 교수의 성추행 의혹이 또 불거져 연극학과 조교수였던 배우 조민기(53)씨의 성추문이 일파만파 확산되고 있다.

이번에는 청주대학교의 또 다른 교수가 학회 출장 중 호텔에서 박사과정 대학원생을 추행했다는 제보가 나왔다.

23일 대전의 Q대학교에 따르면 청주대 이공대학 A교수가 지난해 Q대학의 박사과정에 재학중인 여학생을 추행했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피해 여학생은 지난해 9월 학회 출장 중 A교수가 호텔에서 자신을 성추행 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피해 학생은 이를 바로 학교 측에 알렸고, Q대학은 청주대에 A교수에 대한 정식 조사와 처벌을 요구했다.

청주대는 신고 내용을 접수 받고 A교수를 상대로 진상 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에 대해 A교수는 "성추행 한 사실이 없고, 성희롱 발언을 했다고 주장해서 기억에는 없지만 해당 여학생에게 정식으로 사과했는데 받아들이지 않고 학교 측에 신고한 내용"이라고 말했다.

이어 "학교측의 조사를 받았고 현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덧붙였다.

청주대 관계자는 "피해학생의 신고를 받아 현재 조사 중인 사안"이라며 "구체적인 내용을 공개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