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장애인생활체육지도자 분야 전국 최우수
충북도, 장애인생활체육지도자 분야 전국 최우수
  • 이완종 기자
  • 승인 2018.03.08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금사업평가서 95.83점 획득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충북도는 국민체육진흥기금과 시·도비를 지원해 운영한 '2017년 장애인생활체육지도자 사업분야 기금사업평가'에서 95.83점(2위 89.81점)의 압도적인 점수로 전국 1위를 차지했다.

8일 충북도장애인체육회 등에 따르면 이번 평가에서 2017년 지도자를 16명에서 23명으로 대폭 확충하여 늘어나는 생활체육 수요에 적극 부응했고 현장지도활동 모니터링 시스템을 적극 활용, 참가인원 달성율이 130.4%에 달햇으며 참여자 만족도 역시 96.5%로 높은 점 등이 높이 평가됐다.

도 관계자는 "2018년에는 2개 군을 추가로 도내 전 시·군과 장애인체육회에 28명의 지도자를 배치하여 소외지역 없이 찾아가는 생활체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앞으로도 장애·비장애인이 스포츠로 하나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여 명실상부 '장애인 먼저 충청북도'의 도정 실현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