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특허청, 창업·벤처기업 판로지원 업무협약
조달청·특허청, 창업·벤처기업 판로지원 업무협약
  • 안성수 기자
  • 승인 2018.03.13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조달청(청장 박춘섭)과 특허청(청장 성윤모)은 13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창업, 벤처기업 우수발명품의 조달시장 진입과 판로확대 지원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특허청과 조달청은 연간 120조원 규모의 국내 공공조달시장을 활용해 창업, 벤처기업의 우수한 기술력을 검증해주고, 기업이 공공조달 실적을 기반으로 국내외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앞으로 특허청이 기술, 품질평가를 거쳐 우선구매 추천한 창업, 벤처기업의 우수발명품은 조달청 벤처나라를 통해 중앙부처, 지자체, 공공기관 등에 홍보하고 판매할 수 있게 된다.

벤처나라에 등록된 제품과 서비스는 벤처창업혁신조달상품 지정서와 인증마크를 부여받고, 분기별 조달등록 교육은 물론 온라인 홍보 및 각종 전시회 참가 등 다양한 마케팅 지원을 받게 된다.

특허청은 기존 우수발명품 우선구매 추천제도에 선정된 업체 중 벤처나라 등록대상인 200여개사의 창업, 벤처기업 제품이 벤처나라에 등록될 수 있도록 우선적으로 추천하고 매 분기별로 우수 특허기술을 상용화한 창업, 벤처기업 제품을 선정하여 조달청 벤처나라 등록후보상품에 추천할 예정이다.

박춘섭 조달청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창업, 벤처기업의 우수한 특허상품이 공공조달시장 진출에 한걸음 다가갈 수 있게 되었다"며 "조달청과 특허청이 서로 협력하여, 벤처나라 등록상품의 기술수준을 높이고, 창업, 벤처기업들이 공공조달시장을 발판삼아 지속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성윤모 특허청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혁신적 아이디어와 신기술을 활용한 창업·벤처제품의 발굴을 확대하고, 벤처나라를 통한 판로지원에 적극협력할 것"이라며 "조달청과 특허청의 업무협력이 더욱 긴밀하게 다양한 분야로 확대되어 우리 경제의 혁신성장과 일자리 창출의 견인차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