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식 옥천 부군수, 묘목 축제장 현장점검
김성식 옥천 부군수, 묘목 축제장 현장점검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8.03.14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 김성식 옥천부군수가 14일 옥천군 이원면 이원리 일원 옥천묘목축제장을 찾아 관련 부서와 함께 축제 준비상황 및 안전관리 현황 등을 점검했다.

이날 점검은 전국 최초의 묘목공원 준공과 더불어 20여일 남은 옥천묘목축제의 사전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현장점검에서 김 부군수는 묘목공원 내 방문객 편의시설 설치와 산책로 부근 급경사지 안전대책 강구를 지시했다.

김 부군수는 "축제를 즐기는 것도 좋지만 무엇보다도 안전이 최우선"이라며 "올해 처음으로 축제장을 묘목공원으로 옮겨 개최하는만큼 꼼꼼하게 계획을 수립해 행사 진행에 차질이 없도록 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제19회 옥천묘목축제 오는 30일 시작으로 다음달 3일까지 5일간 옥천군 묘목공원 일원에서 열린다.

31일에는 묘목공원 준공식과 더불어 인기가수 개막 축하공연, 군민노래자랑, 직장인밴드경연대회, 자전거 라이딩 대회, 히든싱어 콘서트, 푸드트럭, 나인봇 무료체험, 드론비행 무료 체험, 200여개의 부스에서 다양한 먹거리와 행사를 만날 수 있다.

축제 기간 4일동안 5만여 그루의 묘목 무료 나누어주기 행사가 예정되어 있으며, 묘목관련 퀴즈를 통해 경품 지급 등 방문객에게 참여의 기회를 제공해 축제의 즐거움을 누릴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