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괴산군, 제73회 식목일 행사 개최
충북 괴산군, 제73회 식목일 행사 개최
  • 서인석 기자
  • 승인 2018.04.01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괴산군은 식목일을 앞두고 30일 문광면 신기리에서 충북도와 공동으로 '도민과 함께하는 제73회 식목일 행사'를 개최했다.

[중부매일 서인석 기자] 괴산군은 식목일(4월 5일)을 앞두고 30일 문광면 신기리에서 충북도와 공동으로 '도민과 함께하는 제73회 식목일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괴산군 공무원, 괴산군민, 충북도내 산림관련단체 회원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3.4ha의 면적에 밀원수인 마가목과 항균물질인 피톤치드가 많이 발생되는 편백나무 4천본을 심었다.

괴산군 관계자는 "식목일 행사를 통해 심은 작은 나무 하나 하나는 후손들에게 물려줄 매우 가치있는 미래의 자산으로 남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괴산군은 기후변화에 대비한 산림자원 조성을 위해 올해 283ha의 면적에 경제수 및 큰나무 공익 조림사업을 시행하고, 30ha의 면적에 양봉농가를 육성하는 등 자연순환형 유기농업을 위한 밀원수림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