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배방도시재생사업 실행 위한 100인 토론회 개최
아산시, 배방도시재생사업 실행 위한 100인 토론회 개최
  • 문영호 기자
  • 승인 2018.04.15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시 배방도시재생지원센터는 배방농협에서 배방 도시재생사업 실행을 위한 '100인 토론회'를 개최했다. / 아산시 제공

[중부매일 문영호 기자] 아산시 배방도시재생지원센터(센터장 박흥균)는 배방농협에서 배방 도시재생사업 실행을 위한 '100인 토론회'를 개최했다.

시에 다르면 2016년 일반근린재생형 도시재생사업으로 선정되어 (구)모산역 유휴부지에 문화거점시설을 조성하는 것을 시작으로 100억원을 투입해 '문화가 풍요롭고 소통으로 어우러지는 행복한 배방' 조성을 목표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로 사업 3년차를 맞아 지난 3월 10일부터 4월 12일에 걸쳐 배방읍 도시재생활성화계획의 주요사업을 도시재생대학의 4개 과정으로 구분해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열띤 토론을 진행해 핵심단위사업에 대한 세부실천계획을 지역주민과 전문가가 함께 제안하고 수립했다.

'100인 토론회'는 ㈜쿠퍼실리테이션 그룹에서 타운홀 미팅 형식으로 진행을 담당해 배방원도심 도시재생활성화계획안에 대한 주민들의 의견청취 및 공감대를 형성하고 기존 사업계획안에 대한 추가 및 개선 아이디어를 도출했다.

시는 100인 토론회 참석자를 중심으로 향후 배방도시재생사업의 주민·행정·전문가가 각 과정에 사업추진 TF팀으로 참여하도록 할 방침이다.

박흥균 센터장은 "100인 토론회를 통해 주변 신규개발지역에 비해 시설의 낙후와 주민편의·문화시설이 부족하여 자족기능을 상실해가는 배방읍의 상가활성화, 커뮤니티활성화, 문화거점시설 조성 등에 대해 지역주민이 고민하고 실현해 나가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