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40% "민선 7기 지자체 정책 강화 기대"
중소기업 40% "민선 7기 지자체 정책 강화 기대"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8.04.15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중앙회 430개 기업 대상 의견조사
인재확보 지원·규제 개선 등 요구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중소기업 10곳중 4곳은 민선 7기 지자체 중소기업정책이 더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위 사진은 기사내용과는 직접 관련이 없다./ 클립아트코리아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중소기업 10곳중 4곳은 민선 7기 지자체 중소기업정책이 더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인력 확보, 행정규제 부담 등에 대한 지역 중소기업의 요구도 높게 나타났다.

중소기업중앙회가 지역 중소기업 430개사를 대상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중소기업 정책 의견조사'를 물은 결과, 민선 7기에 중소기업정책이 더 강화될 것이라는 응답이 39.5%로, 그렇지 않다는 응답(14.2%)에 비해 많았다.

<그래프> 민선 7기 지자체장이 중점 추진해야 할 중소기업 정책

민선 7기 지자체장이 중점적으로 추진해야 할 중소기업 정책(복수응답)으로 '지역 중소기업 인재확보 지원'(39.1%)과 '규제 및 행정부담 애로 개선'(37.0%)을 가장 많이 꼽았다. 지역 중소기업이 당면하고 있는 가장 큰 애로사항(복수응답)으로는 '임금부담 증가'(67.2%)와 '일자리 미스매칭 등 인력부족'(40.7%)이 비중있게 제시됐다.

특히 지역경제 활력 회복을 위해 지방정부 권한 강화가 필요한지에 대해서는 57.9%가 '그렇다'고 답했고, '아니다' 라는 응답은 7.0%에 그쳤다.

김경만 중소기업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은 "민선 7기 지자체에서는 중앙정부와 협력해 지역 중소기업이 겪는 인력난과 행정규제 부담을 해소하는 대책이 적극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분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