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충북도당 "청주 개신오거리 고가차도 철거하라"
정의당 충북도당 "청주 개신오거리 고가차도 철거하라"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8.04.17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정의당 충북도당은 17일 "청주 개신오거리 고가차도를 철거하라"고 촉구했다.

충북도당은 이날 청주시청 본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개신오거리 병목현상 해소를 목적으로 지난 2011년 6월 개신고가도로가 완공됐다.

하지만 "고가구간만 원할히 소통되고 인접 충대후문사거리~사창사거리까지 교통체증은 조금도 완화되지 않고 있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이들은 "고가도로 설치 전후 교통사고 비교 결과 개신오거리가 17%, 충대후문 사거리는 무려 50% 이상 증가했다"며 "소음과 상권 붕괴 등 주민 피해를 입히고 있다"고 설명했다.

정의당은 "모충동~성화동 방면 도로 선형 일치, 교통섬 설치를 통한 보행자 횡단거리 단축 등을 실현해야 한다"며 "체계 개선을 통해 원할한 교통 흐름을 유도하고 보행자 안전을 확보하는 것이 최선"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