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1대학교 '내일이룸학교' 운영기관 선정
U1대학교 '내일이룸학교' 운영기관 선정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8.04.19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가족부 지원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 U1대학교가 여성가족부의 '내일이룸학교' 운영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내일이룸학교'는 학교 밖 청소년에게 사회적 자립능력을 키워주기 위해 전문 직업훈련을 실시하는 사업으로, 과거 고용노동부가 운영하던 '취업사관학교' 사업이 2017년 여성가족부로 이관되면서 새롭게 바뀐 명칭이다.

'청소년의 내일(미래 또는 나의 일)을 이룬다'는 의미가 담겼다.

이번 선정과정에서 U1대는 고용노동부에서 지정받은 산학협력단의 직업능력개발훈련 시설과 대학의 우수한 환경 및 자원을 활용한 전문 직업훈련, 그리고 기초학업의 지속과 인성함양 및 인격성장을 도모하는 데 최적의 기관이라는 점이 높게 평가 됐다.

훈련과정은 청소년의 꿈을 반영하여 초급 사무관리 인력양성에 초점을 두고 사무행정과 기초회계능력을 중심으로 편성됐다.

또한 칵테일 조주 및 바리스타 과정을 특화 프로그램으로 마련하여 청소년의 직업훈련과 학업 동기를 함께 도모하고 있다.

U1대는 올해 말까지 8개월간 총 996시간 훈련과정을 운영하며 대학 교수들이 대거 참여하는 수준 높은 훈련과정으로 '내일이룸학교'를 운영할 방침이다.

U1대는 5월 10일까지 25명의 학교 밖 청소년을 모집한다.

훈련에 참여하는 청소년들에게는 직업훈련과 기숙사가 무료로 제공되고 출석률에 따라 최대 월 30만원의 자립장려금도 지급된다.

직업훈련에 관심 있는 만 15세 이상 24세 이하 학교 밖 청소년은 한국산업인력공단 홈페이지(www.hrdkorea.or.kr)를 참고해 신청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