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충남농협, 조류독감 방역 총력
<대전> 충남농협, 조류독감 방역 총력
  • 한권수 / 대전
  • 승인 2003.12.17 1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 충남지역본부(본부장 김두철)는 최근 충북 음성에서 가금인플루엔자(일명 조류독감)가 발생함에 따라 도내 유입을 차단키 위한 방역활동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충남농협은 도내 13개 지역축협 및 천안 소재 대전충남양계축협 직원과 차량을 동원해 양계농가 긴급방역활동에 들어갔으며, 농가 소독방법 등 대처요령에 대한 홍보에 나섰다.
 또한 양계농가에 전화를 걸어 농장소독과 외부인 및 차량을 철저히 소독하고, 의심되는 닭과 오리 발생시 방역기관에 즉시 신고토록 지도하고 있다.
 발생지역과 인접한 천안지역은 대전충남양계농협에서 생석회 500포를 양계농가에 긴급 공급할 계획이며, 발생상황에 따라 소독약품 추가공급을 할 예정이다.
 충남농협 축산팀 홍승국 과장은 “양계농가에서 농장소독 및 외부인 차단방역을 철저히 실시할 것과 의심되는 닭과 오리 발생시 방역기관에 즉시 신고할 것”을 당부했다.
 조류독감은 사람에게 전염여부는 판명되지 않은 상태이나 전파속도가 빠른 급성 바이러스성 전염병으로 발생시 치료방법이 없으며 농가에 막대한 피해를 입히는 질병이다.
 한편 충남지역 양계농가는 2만1천660호로 2억마리 정도를 사육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