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자 맞춤형 의료기기 제작 3D프린팅 실습교육 진행
환자 맞춤형 의료기기 제작 3D프린팅 실습교육 진행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8.11.21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교통대학교 3D프린팅 충북센터, 22~23일, 29~30일 진행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 3D프린팅 충북센터는 3D프린팅 기술을 의료산업군에서 적용할 수 있도록 '환자 맞춤형 의료기기 제작을 위한 3D프린팅 전문 실습교육'을 진행한다. 

이번 교육은 11월 22일과 23일, 29일과 30일 2회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며 의료 전문 S/W를 사용해 병원에서 활용되는 CT와 MRI데이터 3D프린터로 출력 가능한 최적의 데이터로 변환 및 디자인할 수 있는 교육이 실시된다.

현재 병원과 의료기기업체 등 많은 의료산업군에서는 3D프린팅 기술을 단순 시제품 제작을 넘어 환자 맞춤형 의료보조기, 의수, 이식용 임플란트 등 실증 적용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수술시간 단축 등 의료분야 발전을 유도하고 있다.

의료기기 개발에 관심있는 기업과 병원, 대학생 등 의료산업 관계자들을 포함해 3D프린팅 기술에 관심있는 재직자와 예비창업자들은 누구나 이번 교육에 신청 가능하며, 필요한 교육별로 선택해 신청 가능하다.

이번 교육과정은 선착순으로 접수중이며 참여를 원하는 사람들은 3D프린팅 충북센터 이메일(lee1234@ut.ac.kr)이나 유선(☎043-849-1483)으로 신청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