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 기원 민간단체 업무협약
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 기원 민간단체 업무협약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9.04.01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평통 충북지역회의 등 7개 단체 한뜻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 이시종 위원장(충북도지사)이 1일 충북도청 소회의실에서 충청북도새마을회, 바르게살기운동충청북도협의회, 한국자유총연맹충청북도지부, 민족통일충청북도협의회의, (사)전국이통장연합회충북지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충북지역회의, 충북지구이북도민연합회 등 7개 민간사회단체 대표들과 무예마스터십 성공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충북도 제공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 이시종 위원장(충북도지사)이 1일 충북도청 소회의실에서 충청북도새마을회, 바르게살기운동충청북도협의회, 한국자유총연맹충청북도지부, 민족통일충청북도협의회의, (사)전국이통장연합회충북지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충북지역회의, 충북지구이북도민연합회 등 7개 민간사회단체 대표들과 무예마스터십 성공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충북도 제공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시종)는 1일 충북도청 소회의실에서 도내 7개 민간사회단체와 무예마스터십의 성공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는 충청북도새마을회, 바르게살기운동충청북도협의회, 한국자유총연맹충청북도지부, 민족통일충청북도협의회의, (사)전국이통장연합회충북지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충북지역회의, 충북지구이북도민연합회 등 7개 단체가 참여했다.

이들 단체는 이날 협약에 따라 민간사회단체 회원들의 대회 관람을 지원하고, 무예마스터십의 다양한 홍보활동에 참여하게 된다.

7개 민간사회단체 대표는 "성공적인 무예마스터십의 필수조건은 도민을 포함한 국민 모두의 관심과 참여이며, 민간차원에서도 서로 협력해 모두가 무예마스터십 홍보대사가 되도록 노력하자"고 말했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오는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충주시 일원에서 전 세계 100여 개국이 참가하는 가운데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