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권 곳곳서 6·25전쟁 제69주년 도민안보결의대회 등 개최
충청권 곳곳서 6·25전쟁 제69주년 도민안보결의대회 등 개최
  • 김성호 기자
  • 승인 2019.06.25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청주예술의 전당 대공연당에서 6.25전쟁의 역사적 교훈을 되새기고 호국영웅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해 열린 '6.25전쟁 69주년 기념식 및 도민안보결의대회에서 6.25참전 유공자와 각급 기관장들이 만세삼창을 하고 있다. / 김용수
25일 청주예술의 전당 대공연당에서 6.25전쟁의 역사적 교훈을 되새기고 호국영웅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해 열린 '6.25전쟁 69주년 기념식 및 도민안보결의대회에서 6.25참전 유공자와 각급 기관장들이 만세삼창을 하고 있다. / 김용수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 6·25 전쟁 제69주년을 맞아 충청권 곳곳에서 기념식과 도민안보결의대회가 개최되는 등 전쟁을 통한 한반도 폐허의 아픔과 교훈을 되새겼다.

먼저, 충북도는 25일 오전 청주예술의전당에서 6·25전쟁의 역사적 교훈을 되새기고 호국영웅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한 '6·25전쟁 제69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은 이시종 충북지사를 비롯해 장선배 충북도의회 의장, 김병우 충북도교육감, 한범덕 청주시장, 박인호 공군사관학교장, 이동석 제37보병사단장, 도·시군 보훈단체장, 참전유공자 등 1천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고, 기념식 이후엔 도민안보결의대회도 이어졌다.

진천·괴산·보은·영동군도 이날 군민회관과 문화예술회관 등지에서 기념식 및 군민안보 결의대회를 개최해 '자유와 평화수호의 의지'를 다졌다.

대전시 역시 이날 오전 시청 대강당에서 기념행사를 개최했고, 이날 행사에는 허태정 대전시장과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 이남일 대전지방보훈청장, 6·25참전용사와 보훈가족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기념행사는 격려금 전달과 모범 보훈대상자 표창, 기념사, 격려사, 대전시민천문대 어린이합창단의 기념공연, 6.25의 노래 제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또 행사 말미에는 양철순 6·25참전유공자회 대전시지부장의 선창으로 참석자들 모두 태극기를 들어 만세삼창 하는 퍼포먼스까지 펼쳐졌다.

충남 천안시는 이날 천안시보훈단체협의회 주관으로 신부문화회관 대강당에서 기념행사를 개최했고, 이 자리에는 구본영 천안시장을 비롯해 각급 기관·단체장, 참전유공자, 보훈가족 등 800여 명이 참석했다.

기념행사는 6·25전쟁 당시 나라를 지키기 위해 희생하고 헌신했던 호국영령, 참전유공자, 가족들에 대한 희생과 헌신을 잊지 않고 이들에게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는 게 시 관계자의 설명이다.

보령시 또한 이날 오전 명문웨딩홀에서 김동일 시장과 기관·단체장, 보훈단체장 및 보훈 가족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식을 열었고, 기념식은 6·25전쟁 기록물 상영을 시작으로 국민의례, 유공자 표창, 기념사, 결의문 낭독, 6·25노래 제창, 만세삼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 지역종합


Tag
#6·2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