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자유민주시민연합, 충북도 전직 대통령 기념사업 조례안 폐지 촉구
충북자유민주시민연합, 충북도 전직 대통령 기념사업 조례안 폐지 촉구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0.07.07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자유민주시민연합이 7일 도의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충북도 전직 대통령 기념사업 조례안에 대한 폐지를 촉구했다.
충북자유민주시민연합이 7일 도의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충북도 전직 대통령 기념사업 조례안에 대한 폐지를 촉구했다.

[중부매일 장병갑 기자] 충북자유민주시민연합이 7일 충북도의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충북도의회에서 입법 예고 중인 '충북도 전직 대통령 기념사업 조례안'에 대해 폐지를 촉구했다.

시민연합은 "청남대 대통령 동상은 전직 대통령 예우에 의해 만들어진 기념사업이 아니라 도민의 세금으로 청남대 관광활성화를 위해 건립된 것"이라며 "충북도가 철거이유로 제시한 '전직대통령예우에 관한 법률' 위반과는 관계없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입법예고 된 조례는 특정단체 민원에 의해 동상 철거만을 위한 억측 조례에 불과한 것으로 당연히 철회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