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표 해맞이 축제 '식장산 해맞이 희망나눔행사' 취소
대전 대표 해맞이 축제 '식장산 해맞이 희망나눔행사' 취소
  • 김금란 기자
  • 승인 2020.12.10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구, 코로나19 확산방지·구민안전을 위해 결정
동구청 직원들이 식장산 진입로에서 해맞이 행사 취소를 알리는 현수막을 걸고 있다. / 동구 제공
동구청 직원들이 식장산 진입로에서 해맞이 행사 취소를 알리는 현수막을 걸고 있다. / 동구 제공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대전의 대표 해맞이 축제인 '식장산 해맞이 희망나눔행사'가 코로나19 여파로 취소됐다.

대전 동구는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2021년 식장산 해맞이 행사'를 취소한다고 10일 밝혔다.

구는 식장산 진입로에 새해 해맞이 행사 취소를 알리는 현수막을 걸고 페이스북, 밴드 등 SNS를 통해 대주민 홍보에 나섰으며, 행사 장소인 KT송신탑 광장을 개방하지 않을 계획이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새해 첫 날 구민과 함께하지 못하는 아쉬움이 있지만 코로나19로 부터 구민안전을 지키는 것이 최우선이라 취소를 결정했다"며 "연말연시는 나와 내 가족, 이웃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가정에서 가족과 함께 소망과 행복을 설계하는 시간을 가지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2000년부터 시작된 '식장산 해맞이 희망나눔행사'는 새해 소망과 행복을 기원하는 행사로 해마다 관광객과 구민 2천500여명이 찾는 지역대표 행사로 자리매김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