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2030년까지 '새로운 기업가 정신' 실현 목표
SK하이닉스, 2030년까지 '새로운 기업가 정신' 실현 목표
  • 이완종 기자
  • 승인 2021.01.07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 가치(Social Values) 2030' 선언
'환경·동반성장·사회 안전망·기업문화' 4대 분야 공표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SK하이닉스가 7일 사회적 가치(Social Values) 창출을 극대화하기 위한 중장기 추진 계획인 'SV 2030' 로드맵을 발표했다.

이번 로드맵은 '환경', '동반성장', '사회 안전망', '기업문화' 등 4대 SV 창출 분야를 정하고, 각각 2030년까지 달성하고자 하는 목표를 구체화 했다.

SK하이닉스는 그동안 SV 2030을 구체화하기 위해 이해관계자들의 기대와 요구를 장기간 수렴해 왔고, 동시에 글로벌 기업들의 SV, ESG 활동 트렌드를 연구해 왔다.

그 결과 환경 분야의 '그린(Green) 2030', 공급망 동반성장 분야 '어드밴스 투게더(Advance Together)', 사회적 역할 수행의 '사회 안전망(Social Safety Net)', 그리고 구성원 육성과 다양성/포용성에 기반한 문화를 포괄하는 '기업문화(Corporate Culture)'까지 총 4개의 영역으로 구체화됐다.

아울러 SK하이닉스는 최근 SK 관계사들과 함께 국내 기업 최초로 가입한 RE1001)(Renewable Energy 100, 2050년까지 재생에너지 100% 사용)의 단계별 이행 계획도 구상중이다.

프로젝트를 주관해온 김윤욱 SK하이닉스 지속경영담당은 "최 회장의 '새로운 기업가 정신'이라는 화두와 연계해, 향후 10년간의 사회적 가치 창출 중장기 목표를 구체화하는 선언을 하게 됐다"며 "SV/ESG가 SK그룹 차원에서 추진 중인 파이낸셜 스토리(Financial Story)의 중요한 축인 만큼, 전사적인 역량을 집중해 SV 2030을 실천해 가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꼭 해야 할 기업의 역할에 대한 고민이 이번 선언에 담겼다"고 덧붙였다.

한편 최태원 SK 회장은 2021년 신년사에서 "사회와 공감하며 문제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하는 '새로운 기업가 정신'이 필요한 때"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