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백신접종센터서 '일상으로 더 가까이 Ⅰ전' 진행
충주시, 백신접종센터서 '일상으로 더 가까이 Ⅰ전' 진행
  • 정구철 기자
  • 승인 2021.04.21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신 접종 현장에 전시된 최일 작가의 조각작품
백신 접종 현장에 전시된 최일 작가의 조각작품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시와 충주중원문화재단(이사장 백인욱)은 국내 최초로 백신접종센터에서 다음달 30일까지 접종자를 위한 특별 전시 희망예술백신 '일상으로 더 가까이Ⅰ전'을 진행한다.

지역 작가들의 재능기부로 준비한 이번 전시는 접종 후 15분 간 이상징후 확인을 위해 대기하는 접종자에게 정서적 안정감을 전달하기 위해 기획했다.

조각가 최일과 사진작가 김영주, 이성근, 이석희, 홍승기는 작품이 설치되는 백신접종센터라는 공간성에 주목해 '생의 희망'과 '일상으로 복귀'를 주제로 전시를 구성했다.

이상반응 확인 공간에서는 '생의 희망'이라는 주제로 최일 작가의 대표적인 말과 여인 조각작품이 전시된다.

도약의 움직임을 시작하는 금과 은으로 덮힌 생동이 담긴 말과 생명의 기원을 품은 여성을 흙으로 빚고 금박으로 장식한 작품으로 작가의 서정적 인류애와 생의 생동감을 전한다.

출구로 향하는 공간에서는 '일상으로 복귀'라는 주제로 지역 사진작가 4인의 그룹전이 펼쳐진다.

충주의 대표 장소를 작가의 시각으로 표현한 사진 작품을 통해 코로나 이전의 소중한 일상을 다시 되짚어 볼 수 있다.

충주중원문화재단은 지역 예술가들과 함께 지속적으로 백신접종센터에 방문하는 시민들에게 예술로 희망을 전달하는 전시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전시 관련 자세한 사항은 (재)충주중원문화재단 축제팀(☎070-4244-6818)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