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경찰서, 절도 현행범인 검거 택시기사 2명 표창장 수여
영동경찰서, 절도 현행범인 검거 택시기사 2명 표창장 수여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1.05.03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경찰서장은 3일 지난 4월 영동읍 노상에서 발생한 절도 현행범인을 검거해 경찰에 신병을 인계한 택시기사 2명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 영동경찰서 제공
영동경찰서장은 3일 지난 4월 영동읍 노상에서 발생한 절도 현행범인을 검거해 경찰에 신병을 인계한 택시기사 2명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 영동경찰서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영동경찰서장(변재철)은 3일 지난 4월 영동에서 발생한 절도 현행범인을 검거해 경찰에 신병을 인계한 택시기사 2명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수상자 2명은 지난 4월 14일 12시25께 영동읍 노상에서 발생한 절도사건 현행범이 택시를 타고 영동역으로 이동하는 것을 동료 택시기사가 뒤쫓아가 협력해 체포하고, 신병을 중앙지구대로 인계했다.

피의자가 흉기를 소지하고 있는 상태에서 체포에 항거하며 반항을 할 경우 위험에 처할 수도 있는 상황에서 용감하게 대처했다.

변재철 영동경찰서장은 "두 사람의 용감한 행동에 대한 보답으로 표창장을 수여하고 검거보상금을 지급했으며 앞으로도 범죄예방 시설 개선 및 확충으로 더욱 안전하고 살기 좋은 영동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