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장사종합단지 투기 의혹 대전시청 부서' 압수수색
경찰 '장사종합단지 투기 의혹 대전시청 부서' 압수수색
  • 김정미 기자
  • 승인 2021.05.11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경찰청 부동산투기사범 특별수사대가 장사종합단지 차명 투기 의혹 관련 대전시청 4개 부서를 압수수색했다. / 김정미
대전경찰청 부동산투기사범 특별수사대가 장사종합단지 차명 투기 의혹 관련 대전시청 4개 부서를 압수수색했다. / 김정미

[중부매일 김정미 기자] 대전경찰청 부동산투기사범 특별수사대가 장사종합단지 차명 투기 의혹과 관련해 대전시 4개 부서의 자료를 압수수색했다.

내부정보를 이용한 차명투기 의혹을 받고 있는 공무원은 대전추모공원 현대화사업추진을 맡았던 담당자로, 업무상 알게 된 정보를 이용해 형 명의로 토지를 취득한 혐의를 받고 있다.

올해 1월 부패행위신고가 접수됐고 정의당 대전시당이 3월 제보하며 시·구 합동조사반이 조사를 벌이기도 했다. 당시 대전시는 조사 결과 직무정보 이용 부동산투기가 아니라고 내부종결했다.

그러나 4월 경찰청에 사건이 접수, 대전시는 민원처리 내용과 합동조사 자료 등 관련 자료 일체를 경찰청에 제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