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코로나19 위험업종 안심콜 출입명부 시스템 지원
서천군, 코로나19 위험업종 안심콜 출입명부 시스템 지원
  • 윤영한 기자
  • 승인 2021.05.17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영한 기자 〕서천군은 오는 6월부터 코로나19 고위험시설 6개 업종 1028개소를 대상으로 안심콜 출입명부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안심콜 출입명부시스템은 방문자가 각 업소별로 부여된 080 전화번호로 전화를 걸면 수기명부 작성 없이 자동으로 출입기록이 등록되는 시스템으로, 현재 군청, 군 산하 직속기관 및 사업소, 읍·면 행정복지센터에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이번 지원 대상 시설은 유흥시설, 방문판매업, 식당, 카페, 제과점, 노래연습장 등 6개 업종으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중점관리시설로 지정된 업종 및 이와 유사한 업종이다.

안심콜 출입명부 시스템은 5월 17일~31일까지 읍·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이 가능하며, 시스템 구축 시 발생하는 통신요금은 2021년 6월~11월까지 6개월간 군비로 지원하며, 그 이후에도 계속 사용을 희망하는 업소는 연장신청 및 개별로 요금을 납부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기존 수기명부의 취약점을 보완하고자 이번 전화기반 출입명부시스템을 확대 도입한다"며 "QR코드 인증에 익숙하지 않은 디지털 취약계층에게 쉽고 간편한 인증이 가능해져 코로나19 감염차단에 효율적 역할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