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6월 2일부터 '제19회 해양경찰청장배 전국요트대회' 개최
보령시, 6월 2일부터 '제19회 해양경찰청장배 전국요트대회' 개최
  • 오광연 기자
  • 승인 2021.05.27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오광연기자] '제19회 해양경찰청장배 전국요트대회'가 오는 6월 2일부터 6일까지 5일간 보령요트경기장 및 대천해수욕장 앞 해상에서 펼쳐진다.

2001년 첫 대회를 시작으로 국내 최대 규모의 요트대회로 성장한 이 대회는 매년 개최해 왔으나 코로나19로 인해 지난해 대회가 취소되어 올해 2년만에 개최하게 된다.

특히 이번 대회는 대한민국 국가대표 1차 선발전으로 개최되는 만큼 더욱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대회는 초등부, 중학부, 고등부, 대학부, 일반부로 나뉘어 17개 시·도의 요트 200척 선수 300여명이 출전하며, 1·2인승 딩기, 스키프, 윈드서핑 등 6개 종목으로 경기한다.

시는 이번 대회를 통해 해양레저 스포츠에 대한 관심과 저변 확대를 꾀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게 대회를 개최하기 위해 시는 해양경찰서, 대한요트협회와 유기적 협조체계를 구축하여 방역담당관 지정·운영 및 진행요원 사전 보건교육을 실시하고 경기장 내 펜스를 설치하여 관계자외 출입을 금지할 계획이다.

또한 대회참가 72시간 전 선수들의 PCR검사 보고서 확인, 숙소와 보령 요트경기장에서 2차에 걸친 발열검사 진행 및 선수 간 악수 금지 등 신체접촉을 최소화하고, 1일 2회 이상 경기장 방역을 실시하는 등 방역에도 철저를 기할 방침이다.

김동일 시장은 "국내 최대 요트대회를 보령시에서 개최하게 되어 영광"이라며 "대회 개최 중 코로나19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방역활동으로 안전한 대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