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자유민주시민연합 "도교육청, 개인정보 불법 수집"
충북자유민주시민연합 "도교육청, 개인정보 불법 수집"
  • 박성진 기자
  • 승인 2021.06.24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교육감 등 고발

[중부매일 박성진 기자] 충북자유민주시민연합은 "충북도교육청이 각급 학교의 동문회장 명단을 불법으로 수집했다"며 충북도교육감과 도내 시·군 교육지원청 교육장, 도내 각 초·중·고 교장을 청주상당경찰서에 고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단체는 "도교육청이 당사자 동의 없이 학교장과 시·군 교육지원청을 통해 동문회장 전화번호를 취합한 것은 특정 목적을 위한 것으로 볼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공무원이 이런 일을 수행한 것은 직권남용에 해당하고, 개인정보보호에 관한 법률도 위반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와 관련, 도교육청은 "동문회장 전화번호 수집은 교육정책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기 위해 각종 자료를 제공하기 위한 것일 뿐 다른 목적은 전혀 없다"고 해명했다. 또 "이번 자료 수집과 관련해 오해의 소지가 있음을 인지하고, 수집된 자료는 즉시 파기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