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혁명당 공식 출범, 신임 대표에 전광훈 목사
국민혁명당 공식 출범, 신임 대표에 전광훈 목사
  • 김홍민 기자
  • 승인 2021.06.25 13:41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혁명당 대표로 선출된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가 수락연설을 하고 있다./국민혁명당 제공
국민혁명당 대표로 선출된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가 수락연설을 하고 있다./국민혁명당 제공


〔중부매일 김홍민 기자〕대선을 9개월여 앞두고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가 주도하는 '국민혁명당'이 24일 공식 출범했다.

국민혁명당은 이날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에서 전당대회를 통해 창당하고, 신임 대표로 전 목사를 선출했다.

전 신임 대표는 수락연설에서 "이준석, 하태경, 유승민, 황교안, 김종인 등이 장악한 국민의힘은 정체성 불명의 잡탕이자 '국가 철학과 가치'가 아닌 '이권과 기회주의'로 뭉쳐진 집단일 뿐"이라고 비난했다.

그는 "유승민, 황교안 등 기존의 보수정당을 사적 탐욕으로 망친 기회주의 정치인들이 우파의 대통령 후보가 되는 일이 없어야 한다"면서 "국민혁명당이 진짜 범우파 국민들을 대표할 대통령후보를 만드는 진실한 플랫폼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국민혁명당은 이날 대선공약으로 ▷이승만의 4대 건국정신과 박정희 대통령의 부국강병 정신으로 4차원 국가도전 ▷북한정보원 설립 ▷반주사파법 제정과 불법 탄핵 원천무효화 ▷한미동맹을 이스라엘과 미국을 능가하는 신앙동맹 승격 ▷연 경제성장률 7%달성 ▷원전 정상회복 ▷대학등록금 전면 면제 ▷상속·부유세 폐지 ▷미 핵무기 전략 배치 ▷전국 주택 유비쿼터스화 ▷1천만 진성당원 확보 등 모두 12개를 발표했다.

국민혁명당은 창당 후 첫 공식일정으로 25일 파주 통일공원에서 '제71주년 6.25 승전기념 국민대회'를 개최했다.

이어 26일에는 서울 광화문 사거리에서 정책야외콘서트를 열어 공감대 형성 등 세력 확대에 나선다.

당 관계자는 "국민혁명당은 이승만의 4대 건국정신(자유민주주의, 자유시장경제, 한미동맹, 기독교입국론)과 박정희 대통령의 부국강병 정신으로 대한민국을 바로 세우고 헌법과 국가보안법을 지켜내 4차원 국가로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조희현 2021-07-02 22:46:37
무조건 따라갑니다. 고고

장경희 2021-06-30 23:06:26
격하게 응원합니다. 힘내시고 화이팅
끝까지 싸워봅시다

이혜란 2021-06-29 21:43:31
국민혁명당 가입했습니다
아자아자 화이팅

ㅇㅇㅎ 2021-06-29 20:17:32
공약이 진짜 멋지네!!!!! 국힘은 찍소리못하는 더불2중대인데 국민혁명의 가치 믿을만하다. 진짜 나라살릴 방법은 국민혁명당의 12개 목표네!!!!!국민혁명당 가입합니다.

UNAK 2021-06-28 19:12:13
국민혁명으로 예수혁명 이룹시다! 예수한국 복음통일!
전광훈 목사님 감사합니다. 힘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