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포신도시 내 '충남 스포츠센터' 착공… 2023년 개관
내포신도시 내 '충남 스포츠센터' 착공… 2023년 개관
  • 황진현 기자
  • 승인 2021.06.30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환경클러스터 일원 수영장·다목적체육관 2개동 조성
충남스포츠센터 조감도. /충남도 제공
충남스포츠센터 조감도. /충남도 제공

[중부매일 황진현 기자]충남 체육과 충남혁신도시인 내포신도시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충남스포츠센터가 첫 삽을 뜨고 본격 공사에 들어갔다.

30일 도 종합건설사업소에 따르면, 도내 체육인들의 숙원 사업인 충남스포츠센터는 내포신도시 환경클러스터 인근 2만 614㎡의 부지에 들어선다. 건축물은 수영장, 다목적체육관 및 통합운영센터 2개 동으로 연면적은 1만 3천358㎡이다. 수영장은 1만 1천195㎡의 부지에 연면적 9천856㎡, 지하1·지상 2층으로, 50m 8레인과 보조풀 15m 2레인, 관람석 228석 등 국제대회가 가능한 규모다. 수영장 시설은 사회적 약자를 우선 배려하고, 남녀노소와 장애인·비장애인이 함께 어울리며 사용할 수 있도록 설치한다.

연면적 3천502㎡의 다목적체육관에서는 핸드볼과 배구, 농구, 배드민턴, 테니스 등 다양한 경기 진행이 가능하며, 세미나실도 배치해 체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도록 한다.

통합운영센터에는 도체육회와 장애인체육회 사무실, 회의실, 의무실 등이 들어선다. 수영장과 다목적체육관·통합운영센터를 가로지르는 도로 위로는 두 건물을 연결하며 통합 로비 역할을 수행할 교량을 얹는다.

충남스포츠센터는 이와 함께 녹색건축인증 일반(그린 4등급), 건축물 에너지 효율 1등급,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인증 우수 등급을 받을 수 있는 친환경 기술을 반영한다.

또 내진 1등급과 100년 주기 내풍 안전성, 온도 변화에 대한 안전성 등도 확보하고, 체계적인 방제 시스템도 갖춘다. 도는 총 475억 원의 공사비를 투입, 2023년 하반기 문을 열 예정이다.

도 종합건설사업소 관계자는 "충남스포츠센터는 충남 체육의 구심점이자 내포신도시 주민을 비롯한 도민 생활체육의 산실"이라며 "사업을 계획대로 추진해 도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