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청 소속 신재환·최경선 선수 도쿄 올림픽 출전
제천시청 소속 신재환·최경선 선수 도쿄 올림픽 출전
  • 정봉길 기자
  • 승인 2021.07.04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천 제천시장이 지난 2일 일본 출국을 앞둔 신재환, 최경선 선수를 만나 선전을 기원했다./제천시 제공
이상천 제천시장이 지난 2일 일본 출국을 앞둔 신재환, 최경선 선수를 만나 선전을 기원했다./제천시 제공

〔중부매일 정봉길 기자〕제천시청 소속 신재환 선수(23, 체조 도마종목)와 최경선 선수(29, 육상 마라톤종목)가 제32회 도쿄올림픽에 출전한다.

시에 따르면 올해 제천시로 영입된 신재환 선수는 2021년 도마종목 세계 랭킹 2위다.

그는 2020년 2월 FIG월드컵 멜버른 도마 1위, 같은 해 3월 FIG월드컵 바쿠 도마 1위 등을 기록하는 등 도쿄올림픽에서 메달획득을 노리는 기대주다.

또 최경선 선수는 2016년부터 제천시청 직장운동경기부 육상팀 소속으로 활동해 왔다.

그는 2017년 전국체육대회 마라톤 2위를 시작으로, 2019년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마라톤 1위, 2020년 2월 카가와마루가메 국제하프마라톤대회에서 3위로 한국신기록을 세우는 등 이번 올림픽에서도 좋은 성적을 기대하고 있다.

신재환 선수는 "다시 오지 않는 기회라 생각하고 지금까지 훈련했던 것을 기억하면서 온 힘을 다해 시합에 임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최경선 선수는 "첫 올림픽 출전인 만큼 새롭고 기대된다"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만큼 책임감을 갖고 좋은 결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 고 전했다.

한편 이상천 제천시장은 지난 2일 선수들을 만나 격려하고 그간의 훈련 성과 및 계획을 공유하며 선전을 기원하는 시간을 가졌다.

'제32회 도쿄 올림픽'은 오는 7월 23일~8월 8일까지 개최될 예정이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7월 19일(신재환 선수), 8월 1일(최경선 선수)에 일본으로 출국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