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270억원 규모 SK 연수원 조성 상생발전 맞손
영동군, 270억원 규모 SK 연수원 조성 상생발전 맞손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1.07.22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공적인 연수원 조성과 지역 경제 활성화 상호 협력 협약
22일 영동군과 SK주식회사는 영동군청 상황실에서 SK연수원 조성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했다.(왼쪽부터 SK주식회사 유형근 부사장, 박세복 군수) / 영동군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충북 영동군과 SK주식회사가 270억원 규모로 건립되는 SK연수원의 성공적인 조성과 영동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22일 영동군과 SK주식회사는 영동군청 상황실에서 SK연수원 조성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했다.

협약식에는 코로나19 확산방지 차원에서 박세복 군수를 비롯해, SK주식회사 유형근 부사장 등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했다.

양 기관은 상호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체계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SK 영동 연수원 조성사업은 2019년 12월 SK주식회사에서 입안 신청해 추진중이다.

SK임업이 소유하고 있는 영동군 학산면 도덕리 일원 14만5천783㎡에 교육시설, 숙박시설, 숲속 체험존 등의 부대시설을 갖춘다.

2024년 준공을 목표로 총사업비 약270억원이 투입된다.

현재 영동군과 공조하여 공동위원회 심의와 지구단위계획 결정 및 고시 등 행정절차를 앞두고 있으며 이르면 2022년 6월께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갈 예정이다.

이날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지역 관광·축제 및 특산품 홍보 등 지역 발전을 위한 상생프로그램 개발 ▷지역주민 고용을 통한 지역사회 고용 창출 ▷SK 연수원 조성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주민 불편 최소화 ▷상수도 등 인프라 구축 지원 △ 관내 업체 활동 등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등에 힘을 모은다.

협약 기간은 이날부터 5년간이다.

지역경제 활성화와 고용창출은 물론 연수원 방문객의 영동 알리기로 향후 영동군의 대외이미지 향상 및 관광객 유치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지역경제와 관광 활성을 위한 새로운 소통 창구가 될 것으로 보인다.

박세복 군수는 협약식에서 "영동의 발전과 대외 이미지 향상을 위해 꼭 필요한 사업인만큼 협약기관인 SK주식회사는 물론 인근 주민들과 소통하며 연수원 조성이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