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돈쭐' 보답에 중단됐던 '진천몰' 운영 재개
국민 '돈쭐' 보답에 중단됐던 '진천몰' 운영 재개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1.09.01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주문량 폭주 2004년 오픈 이후 판매중지 처음
21업체 참여 잡곡류·가공식품 등 131품목 확대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아프칸 협력자와 가족을 인도적으로 수용한 진천군민에 대한 고마움에 보답하기 위해 전국에서 '돈쭐(돈+혼쭐)' 보답을 하면서 일시적으로 중단됐던 진천군 농특산물 온라인 쇼핑몰 '진천몰(jcmall)'이 1일 오후 판매를 재개했다.

1일 진천군에 따르면 전국에서 농특산물 주문량이 폭주해 8월 29일 전 상품을 잠시 판매 중지했으나 이날 오후 3시부터 일부 삼품에 대한 판매를 재개했다.

진천몰은 지난 2004년 오픈 이후 판매가 중지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판매를 일시 중지한 진천몰에는 지난 8월 25~29일까지 1천800여 건, 7천여 만원 어치의 주문이 들어왔다. 생거진천쌀을 비롯해 홍삼엑기스, 참기름, 들기름, 쌀빵, 장류 등 골고루 판매됐다. 이는 평상시 주말 주문량의 20배를 훌쩍 넘긴 실적이다.

진천몰 담당자는 "진천몰은 재고를 많이 준비하고 판매하는 상품이 아니라 그때그때 생산해 배송하다 보니 주문량이 폭발적으로 늘어나면서 생산자들이 하루 생산량을 초과했다"고 밝히고 있다.

진천몰을 직영하는 진천군은 생산자들이 미처 제때 배송하지 못하는 사태를 막기위해 주문을 잠시 받지 않고 2일 오전 10시에 판매를 재개하기로 했으나 주문을 모두 배송한 일부 생산자를 중심으로 1일 오후 3시부터 먼저 판매에 들어갔다.

진천몰은 전체 131개 품목 가운데 절반 정도가 재판매에 들어갔다.

현재 진천몰에는 농업인단체 등 21개 업체가 참여해 생거진천쌀, 잡곡류, 가공식품, 과일·채소, 꽃(생화), 선물세트 등 131개 품목을 판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