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코로나 극복·주민 생활개선… 6천730억 편성 '역대 최대'
진천군, 코로나 극복·주민 생활개선… 6천730억 편성 '역대 최대'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1.09.14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정 예산 대비 805억↑… 우량기업 유치 등 영향
덕산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2호 근린공원 조성 등 포함
진천군청
진천군청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진천군이 2회 추경 예산을 포함한 총 예산이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지난 13일 진천군의회 심의·의결을 통해 확정된 진천군 총 예산은 기정예산 5천925억원 대비 13.6%인 805억원이 증액된 6천730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최종 예산인 6천197억원 보다 8.6% 증가한 규모로 2015년 4천억원, 2019년 5천억원, 2020년 6천억원 돌파 등 가파른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올해까지 6년 연속 투자유치 1조원 달성 등 우량기업 위주의 투자유치를 바탕으로 일자리와 인구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며 군의 살림살이도 함께 성장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이번 제2회 추경예산 주요 세입재원으로는 ▷지방세수입 128억원 ▷세외수입 101억원 ▷지방교부세 176억원 ▷조정교부금 46억원 ▷국도비보조금 305억원 ▷보전수입, 내부거래 49억원 등이다.

주요 세출편성 내용으로는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194억원 ▷덕산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2차)사업 36억원 ▷충북혁신도시 어린이(가족) 특화공간 조성 31억 5천만원 ▷진천 제2호 근린공원 조성 30억원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보상 30억원 ▷고품질벼 계약재배 생산장려금 13억원 ▷쌀소득보전 직불금 12억원 ▷살처분 보상금 11억원 ▷사산소교량 재가설공사 11억원 ▷희망근로 지원사업 10억2천만원 ▷진천음성 광역재활용선별시설 증설사업 10억원 ▷문화예술회관 건립 9억8천만원 등이다.

송기섭 군수는 "지속적인 지역 발전과 군민들의 안정적인 삶을 지원하기 위한 예산 편성을 위해 노력했다"며 "군민 눈높이에 맞는 군정 운영을 위해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예산을 집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