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우 진천군의장 "아프간 여성 인권보장" 촉구
김성우 진천군의장 "아프간 여성 인권보장" 촉구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1.09.14 16:2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김성우 진천군의회 의장은 14일 아프가니스탄 여성 인권보호와 안전보장을 촉구하는 '세이브 아프간 위민(Save Afghan Women)' 챌린지에 동참했다.

탈레반이 장악한 아프가니스탄은 현재 극심한 공포와 불안감에 휩싸였고, 특히 여성과 아동의 생명과 기본권이 크게 위협받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 챌린지는 아프간 여성 인권보호와 안전보장을 촉구하며 국제사회의 관심과 지지를 불러일으키기 위해 시작됐다.

김성우 의장은 아프간 내 사회적 혼란 속에서 아프간 여성들은 인권이 부정되고 교육받고 취업할 수 있는 권리 등을 박탈당했음에 깊은 우려를 표하며 "아프간 여성 인권보호와 안전보장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인도적 차원에서 우리 모두 관심을 갖고, 또한 국제사회의 연대와 공조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송기섭 진천군수의 지명을 받은 김 의장은 다음 참가자로 임호선 국회의원, 남재호 진천군새마을회장, 이명환 적십자봉사회진천지구협의회장을 각각 지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슬람초파리 2021-09-15 11:07:03
표가 좋긴좋지? 표만 얻을 수 있다면 그 누구에게도 입발린 소리를 해댈 수 있으니까. 공산주의에게도, ^^ 위선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