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예술가 초청공연 '차담희 아쟁 독주회' 개최
지역 예술가 초청공연 '차담희 아쟁 독주회' 개최
  • 이병인 기자
  • 승인 2021.10.19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담희 아쟁 독주회 사진 /공주문화재단
차담희 아쟁 독주회 사진 /공주문화재단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지역공연문화 활성화를 위하여 지역의 역량있는 예술가를 초청하여 진행되는 지역 예술가 초청 리사이틀 마지막 공연으로 오는 10월 31일(일) 오후 6시 공주문예회관 소공연장에서 '차담희 아쟁 독주회-제4의 벽'을 선보인다.

공주문화재단 지역 예술가 초청 리사이틀은 지난 16일에 진행되었던 '배소영 첫 번째 판소리 이야기'에 이어, 전석 1천원인 '천원의 감동 콘서트'로 진행된다.

'차담희 아쟁 독주회 - 제4의 벽' 출연자인 차담희는 한양대학교 국악과를 졸업하고 전국국악대전에서 고등부 장려상을 수상한 이력이 있으며, 지역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번 공연의 제목인 '제4의 벽'이란, 배우와 관객이 서로 간섭할 수 없는 무대와 객석 사이에 존재하는 가상의 벽을 뜻하는데, 이 공연을 통해 연주자와 관객이 음악으로 소통하며 '제4의 벽'을 허물고자 하는 뜻이 담겨있다.

프로그램은 아쟁 독주곡 'Moonlight', 'Twilight', 아쟁과 25현 가야금을 위한 '아라성', 아쟁 독주곡 'Hazy Corcoran morning', '송하맹호', 총 5곡이다. 또 해설자가 곡의 해설 및 연주자와 관객 사이를 직접 이어주는 매개자 역할을 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