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철도공단, 장항선 '탕정역' 오는 30일 개통
국가철도공단, 장항선 '탕정역' 오는 30일 개통
  • 모석봉 기자
  • 승인 2021.10.20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역과 배방역 사이 신설… 주민 교통편의 증진

〔중부매일 모석봉 기자〕 국가철도공단(이사장 김한영)은 아산 탕정지구 등 지역주민들의 교통편의 증진을 위해 장항선 탕정역을 오는 30일 개통한다.

탕정역 신설사업은 공단이 한국토지주택공사로부터 수탁받아 2018년 착공했으며, 339억 원을 투입해 장항선 아산역과 배방역 사이에 지상 2층, 연면적 1천934㎡ 규모로 건설했다. 탕정역은 천안의 온천과 매곡천 물빛, 그리고 아산 탕정지구 첨단의 빛을 형상화해 미래지향적으로 디자인했다.

또 공공건축심의위원회 자문을 반영한 내부 여객시설과 54대를 수용할 수 있는 주차공간 확보 등 이용 편의성과 미관을 동시에 확보했다.

김한영 이사장은 "탕정역이 개통되면 수도권 전철이 운행되며 한 정거장 거리의 KTX 천안아산역을 통해 전국 주요 도시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며 "남은 기간 개통을 위한 마무리 작업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