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국민캠프 충청발전위원회 출범… 충청출신 26명 참여
윤석열 국민캠프 충청발전위원회 출범… 충청출신 26명 참여
  • 김홍민 기자
  • 승인 2021.10.24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 관련 윤 후보의 정책 및 공약 준비에서 역할 기대"

〔중부매일 김홍민 기자〕충청연고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지원하기 위해 충청출신들로 구성한 '충청발전위원회'가 발족했다.

국민의힘 윤석열 예비후보의 대선조직인 '국민캠프'는 24일 서울 종로구 캠프 2층 대회의실에서 '충청발전위원회'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윤 예비후보는 이날 행사에 참석해 직접 임명장을 수여했다.

충청발전위원회의 공동위원장은 충남출신 조성정(윤공정포럼 상임집행위원장)·조한선(여)씨가 맡았고, 충북공동위원장에는 송태영 전 자유한국당(국민의힘 전신)충북도당위원장이 임명됐다.

국민캠프 관계자는 이날 "윤석열 국민캠프 충청발전위원회는 내년 대통령 선거에서 충청인 출신의 대통령 탄생에 대한 충청인들의 열망을 담아 그 응원을 윤 후보에게 전달할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역대 대선 결과를 살펴보면, 충청 표심의 향방이 대통령 당선에 미치는 영향력은 절대적이었기 때문에 이번 국민의힘 대선 경선 및 본선에서도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어 "충청발전위원회는 제20대 대통령 선거에서 최종 승리를 위해 충청인들의 지지와 적극적인 선거운동을 이끌어 내고, 지역 민심을 얻는 구심체 역할을 할 것"이라며 "향후 충청도와 관련된 윤 후보의 정책 및 공약 준비과정에서도 역할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