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이차전지 소재·부품·장비 특화 단지 추진단 출범
충북도, 이차전지 소재·부품·장비 특화 단지 추진단 출범
  • 정세환 기자
  • 승인 2021.10.27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부터 소재부품 고도분석센터 단지 내 구축
LG에너지솔루션과 공동 기술개발·재직자 인력양성 추진
27일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이차전지 소재·부품·장비 특화 단지 추진단 출범식이 열렸다. /충북도
27일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이차전지 소재·부품·장비 특화 단지 추진단 출범식이 열렸다. /충북도

[중부매일 정세환 기자] 충북도가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이차전지 소재·부품·장비 특화 단지 추진단 출범식을 가졌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차관과 성일홍 경제부지사 등이 참석, 산업부와 도, 충북테크노파크(충북TP), 한국산업기술진흥원,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등이 ▷기업 간 협력수요 발굴 ▷신규 사업 기획 ▷산·학·연 네트워킹 활동 지원 등을 중점 추진하는 업무협약을 했다.

충북TP, 충북에너지산학융합원, 충북대학교 등이 참여하는 이번 추진단은 지난 2월 오창 테크노폴리스 일원이 이차전지 특화 단지에 지정됐기 때문이다.

내년부터 추진단은 정부와 도의 지원을 받아 이차전지 핵심 소재 개발 등을 위한 소재부품 고도분석센터를 특화 단지 내에 구축할 계획이며 앵커기업인 LG에너지솔루션과 공동으로 기술 개발과 재직자 인력양성을 추진한다.

추진단장을 맡은 송재빈 충북TP 원장은 "대학, 연구소 등과 협력 네트워크를 강화해 충북이 글로벌 이차전지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충북의 이차전지 외에도 반도체(경기), 디스플레이(충남), 탄소소재(전북), 정밀기계(경남) 등도 소재·부품·장비 특화 단지 추진단이 출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