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인순씨 '제25회 단양군농업인대회'서 대상
현인순씨 '제25회 단양군농업인대회'서 대상
  • 정봉길 기자
  • 승인 2021.11.21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9일 열린 '제25회 단양군농업인대회' 모습. /단양군
지난 19일 열린 '제25회 단양군농업인대회' 모습. /단양군

〔중부매일 정봉길 기자〕현인순씨(56.어상천면)가 지난 19일 열린 '제25회 단양군농업인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또 전석남씨(59. 영춘면)와 권혁태씨(62.적성면)는 각각 우수상과 장려상을 차지했다.

단양군농업인단체협의회가 주관한 이 행사는 조무형 단양군농업인단체협의회장이 시상자로 나서 수상자들에게 상장과 부상을 수여했다.

현인순씨는 급변하는 이상기후에 대비해 시설을 적극 이용한 수박, 토마토, 멜론 등에 신기술 접목 등을 보여 타 농업인들에게 귀감이 됐다.

이와 함께 류한우 군수는 이날 김만진(57. 단양읍), 송명화(60.대강면), 박선자(62. 단성면) 농업인에게 표창패를 수여하기도 했다.

류 군수는 "단양은 관광과 함께 농업이 주요 산업으로 꼽히고 있는 만큼 지역의 농업발전을 위해 새로운 시책 발굴과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단양군농업인대회는 농업인들 간 화합과 단결을 제고하고자 농업경영인, 여성농업인, 농촌지도자, 생활개선회 등 2천여명의 다수 농업인이 참석하는 화합행사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체육대회, 노래자랑 등 기존 행사를 축소하고 시상식 형태의 소규모 행사로 실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