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지곡 일반산업단지 조성 맞손
서산시, 지곡 일반산업단지 조성 맞손
  • 이희득 기자
  • 승인 2021.11.24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곡면 무장리 일원 125만9천709㎡ 규모

[중부매일 이희득 기자]서산시가 24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현대엔지니어링㈜, 서림종합건설㈜과 지곡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 투자유치 MOU(양해각서)을 체결했다.

이날 맹정호 서산시장과 박찬우 현대엔지니어링㈜ 인프라산업개발 본부장, 김경호 서림종합건설㈜ 대표가 참석해 산단조성에 뜻을 함께했다.

협약골자는 황해경제자유구역 지곡지구가 해제됨에 따라 주변 산단과 연계한 지곡면 무장리 378번지 일원을 대상으로 지역특화 산업단지를 개발하는 것이다.

2022년 산업단지계획 승인 신청을 시작으로 2025년까지 총사업비 1천560여억 원을 투자해 지곡면 무장리 일원에 면적 125만 9천709㎡ 규모의 산단을 조성하게 된다.

협약을 통해 상호신뢰를 바탕으로 산단을 성공적 조성함은 물론 지역경제활성화까지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특히, 시는 사업의 인허가 및 행·재정적 지원을, 현대엔지니어링은 인·허가 업무지원과 금융관련 협의 및 조성공사를, 서림은 수요자 모집·관리와 설계 등을 수행하게 된다.

시는 지곡 단지 인근으로 국지도 70호선이 연접해 있고 당진-대산 간 고속도로 개통이 2029년 예정돼 있어 물류수송의 편리성 및 접근성이 좋을 것으로 전망했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MOU체결을 통해 자동차 관련 산업 유치 및 주변산단과 연계를 통한 지역경제 성장동력을 마련했다"며 "약속이 현실이 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9월 말 기준 관내 지정 및 조성돼 있는 산업단지는 15개, 총 면적 1만 5천101천㎡ 이며, 석유화학 및 자동차 산업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