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수도완성시민연대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민주당 당론 확정 환영"
행정수도완성시민연대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민주당 당론 확정 환영"
  • 홍종윤 기자
  • 승인 2021.12.22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행정수도완성시민연대는 "더불어민주당 의원총회에서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당론으로 확정하고, 법적 근거인 행정중심복합도시특별법 개정안을 발의하기로 한 것에 대해 적극 환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시민연대는 "문재인 정부 출범 직후 대통령의 공약이었던 광화문 집무실 불가 결정으로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는 대안으로 추진되는 듯했고 세종시 시민사회에서도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위한 청원운동까지 추진했으나, 청와대는 TF팀만 구성한다고 발표하고 실체와 활동도 없이 백지화된 뼈아픈 전례가 있다"고 강조했다.

시민연대는 또한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는 지난 지방선거와 총선에서 충청권의 대표적인 공약으로 제시됐고 20대 대선에서도 이재명, 윤석열 후보는 공통적으로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충청권의 대표적인 공약 중의 하나로 발표했다는 것이다.

그러나 화려한 말잔치만 난무했던 이제까지의 정치권의 행태를 보았을 때, 정치적 수사에 불과한 것은 아닌지 의구심을 지울 수가 없었다.

시민연대는 "이재명 후보가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이미 대통령 공약으로 제시한 상황에서, 대통령 공약을 이행하기 위한 대국민 약속으로 집권여당이자 다수당인 민주당이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당론으로 확정한 것은 세종시를 흔들림없이 일관되게 행정수도로 추진하겠다는 정치적 의지로 높이 평가한다"고 말했다.

특히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추진은 이미 확정된 국회세종의사당과 함께 세종시가 정치행정수도로 비상하기 위한 양날개를 다는 것과 마찬가지의 정치적 위상 효과로 행정수도 완성을 위한 실질적인 조치로서 유의미하다 할 수 있다.

마침 국민의힘 정진석 의원이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에 대한 법적 근거인 행정중심복합도시특별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한 상황인 만큼, 여야는 초당적으로 신속하게 협력하여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위한 법안 통과 및 예산계획 수립, 로드맵 제시와 같은 후속조치 마련에 즉각 착수하여야 한다는 것이다.

행정수도완성시민연대는 "20대 대선이 행정수도 완성을 위한 진취적이고 건설적인 정책 경쟁의 공론장이 되길 희망하며, 대통령 후보는 행정수도 개헌을 포함한 행정수도 추진 과제와 이행계획을 유권자에게 제시해 대국민 검증의 과정을 거쳐야 한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