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갤러리] 정다원 作 '눈물을 먹고 사는 괴물'
[J갤러리] 정다원 作 '눈물을 먹고 사는 괴물'
  • 중부매일
  • 승인 2022.01.17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지의 괴물같이 끔찍하고 또 한 숨의 공기와도 같이 사랑스러운 여운이라는 감정은 짓씹어지고 토해져서 애매하고 모호한 이미지를 형성한다. 형상들은 잔혹하고 의지적인, 생존을 위한 몸부림의 결과며 토사물 같은 감정덩어리들의 사랑스러운 승화다. / 갤러리도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