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아동보호팀 신설, 24시간 대응 체제 갖춰
충주시 아동보호팀 신설, 24시간 대응 체제 갖춰
  • 정구철 기자
  • 승인 2022.01.17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시는 아동학대 대응체계가 개편됨에 따라 지난 13일자로 복지민원국 여성청소년과에 아동보호팀을 신설하고 아동보호 안전망 강화에 나섰다.

아동보호팀은 아동학대 전담공무원 4명, 요보호아동 전담공무원 1명, 아동보호 전담요원 1명으로 구성됐다.

신설된 아동보호팀은 기존 아동보호전문기관에서 수행하던 ▷아동학대 신고접수 ▷응급조치 ▷학대 여부 조사 ▷보호계획 수립 등 아동학대의 전반적인 업무와 보호아동의 서비스 제공 관련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시는 아동학대에 대한 신속한 초동 대처를 위해 24시간 긴급신고전화(☎043-842-1391)를 설치하고 당직 근무반을 편성해 신고접수와 동시에 즉시 출동할 수 있는 시스템도 마련했다.

충주시 관내 아동학대 의심 신고 건수는 2020년 157건, 2021년 166건으로 파악됐다.

시는 아동학대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해 6월 충주교육지원청, 충주경찰서, 충주의료원, 충북북부아동보호전문기관, 충주시의사회, 충주시어린이집연합회, 아동복지시설 진여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정보연계협의체를 구성해 의심 신고부터 피해 아동의 치료 및 사후관리와 모니터링까지 원스톱으로 아동학대에 대응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