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곽노정·노종원 사장 사내이사 후보로 추천
SK하이닉스, 곽노정·노종원 사장 사내이사 후보로 추천
  • 신동빈 기자
  • 승인 2022.02.24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정기주주총회서 선임 예정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SK하이닉스는 곽노정 안전개발제조총괄 사장과 노종원 사업총괄 사장을 사내이사 후보로 추천했다고 24일 밝혔다.

SK하이닉스에 따르면 전날 열린 이사회에서 신규 사내이사 선임 건 등과 내달 30일 열리는 정기주주총회에 상정할 안건들을 확정했다.

곽노정, 노종원 사장은 지난해 12월 임원인사에서 사장으로 승진했다.

곽노정 안전개발제조총괄 사장<br>
곽노정 안전개발제조총괄 사장

곽 사장은 개발, 제조 분야 통합 관리와 함께 안전, 보건 업무를 책임지고 있다.

곽노정 안전개발제조총괄 사장

노 사장은 고객과 시장 트렌드를 파악해 경영환경 변화에 전략적으로 대응하며, 미래 성장동력을 발굴하는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SK하이닉스 측은 "후보자들이 맡은 중책에 맞는 역할을 부여하기 위해 신규 사내이사 후보로 추천했다"며 "사내이사 선임을 통해 곽 사장은 최근 중요성이 커진 안전 업무에서 책임감 있게 역할을 수행하고, 노 사장은 회사의 파이낸셜 스토리 실행력을 높여 기업가치를 제고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두 사내이사 추천인사가 신규 선임되면 SK하이닉스 사내이사는 4명으로 늘어난다. 현재 박정호 부회장, 이석희 사장, 오종훈 부사장 등 3명이 사내이사로 선임돼 있다. 다만 이번 주총에서 오 부사장의 임기가 만료된다.

하영구 전 은행연합회 회장, 송호근 포스텍 석좌교수 등 6명으로 구성된 사외이사진에는 변화가 없다. 3년 임기가 만료되는 하영구 이사의 재선임 안건이 이번 주총에 올라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