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시 승격 대비 '인구 늘리기 릴레이' 업무협약
진천군, 시 승격 대비 '인구 늘리기 릴레이' 업무협약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2.03.30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제일제당·한솔테크닉스·한화큐셀·현대모비스 등 우량기업 참여
진천군과 CJ제일제당, 한솔테크닉스, 한화큐셀, 현대모비스 등 대표 기업의 인구늘리기 협약 모습
진천군과 CJ제일제당, 한솔테크닉스, 한화큐셀, 현대모비스 등 대표 기업의 인구늘리기 협약 모습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진천군이 30일 관내 기업체와 인구늘리기 릴레이 네번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진천군과 CJ제일제당, 한솔테크닉스, 한화큐셀, 현대모비스 등 지역 대표 우량 기업들이 참여해 저출산 고령화 등 인구 문제에 공동 대응하고 각종 인구늘리기 시책 추진에 함께 노력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협약으로 진천군은 기업체의 인구늘리기 추진사업 협조 및 행정지원, 정주여건 개선을 위한 의견 수렴 및 정책 반영, 인구증가 시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기로 했으며, 협약 기업체는 진천군 주소 갖기 운동 동참, 기업별 특성에 맞는 인구 늘리기 사업 추진, 출산과 양육하기 좋은 사회 분위기 조성 및 저변확대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진천군의 올 2월 말 기준 인구는 8만5천557명(내국인 기준)으로 91개월 연속해서 증가하고 있으며, 외국인을 포함한 상주인구는 9만1천019명으로 인구증가율 역시 전국 최고 수준을 보이고 있으나 향후 시 승격 대비 지속적인 인구확충을 위해서는 기업체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

이에 따라 진천군은 2만 여명의 관외 출퇴근 근로자들을 관내에 정착시키기 위해 정주여건 개선사업과 함께 근로자 정착 지원 등 다양한 맞춤형 시책을 발굴해 추진하는 한편 기업 스스로의 자발적인 인구늘리기 운동 실천을 지속적으로 유도할 방침이다.

진천군은 기관·단체·기업 간 협력을 통한 민간 주도의 인구늘리기 범군민 운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은 지난해 사회단체, 경제단체, 공공기관에 이어 네 번째로 향후 충북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등 결속력이 높고 인구유입 효과가 높은 기관·단체와 함께 협약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진천군 관계자는 "군의 경제성장과 인구증가는 9만 진천군민의 성원 덕분이기도 하지만 특히 관내 우량 기업체에서 큰 역할을 했다"면서 "향후에도 지역 근로자들이 진천사랑 주소갖기 운동 동참할 수 있도록 협력 기업체에서도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