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세종시당 6·1지방선거 출정 기자회견
정의당 세종시당 6·1지방선거 출정 기자회견
  • 나인문 기자
  • 승인 2022.05.16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든 생명이 함께 공존하는 생태도시 세종' 건설
정의당 세종시당은 16일 세종시청에서 세종시의원 비례대표 1번 김혜란 후보(왼쪽)가 참석한 가운데 지방선거 출정식을 개최했다.
정의당 세종시당은 16일 세종시청에서 세종시의원 비례대표 1번 김혜란 후보(왼쪽)가 참석한 가운데 지방선거 출정식을 개최했다.

[중부매일 나인문 기자] 이번 지방선거에서 비례대표 시의원을 공천한 정의당 세종시당은 16일 오전 10시 세종시청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모든 생명이 함께 공존하는 생태도시 세종을 위해 나아가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회견에서 김혜란 세종시의회 의원 비례대표 후보는 "세종시가 국가균형발전의 일환으로 행정수도라는 명분을 갖고 출범했지만, 무분별한 부동산 난개발 등 겉모습에 너무 치중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 시민 모두가 자문해야 봐야 한다"며 "모든 생명이 함께 공존하는 생태도시가 되도록 하기 위해서는 시민이 참여하는 '기후정의위원회'를 시장 직속으로 설치해 기후위기에 적극적으로 대응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후보는 또 "지역 친환경 농산물 생산을 지원하고 생산량을 늘려 시민들과 직거래를 할 수 있는 장을 더욱 발전시켜야 한다"며 "농촌지역 인구 감소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지역 빈집·빈농은행을 설립해 귀농·귀촌을 준비하는 이들이 농촌에 정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소상공인이 영업하기 든든한 도시로서 발전시키기 위해 우선 코로나 19 국가적 방역 통제를 감당해야 했던 중소상인들에게 그에 걸맞는 피해손실 보상을 해야 한다"며 "순세계잉여금 등을 활용해 직접지원의 재원을 마련하고 조례를 제정해 향후 전염병 방역 시 입을 수 있는 영업손실에 적극 대응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